2024.02.25(일)

렌징 그룹(Lenzing Group), 라이오셀 섬유와 리사이클 가죽 섬유를 융합한 신소재 공개

  • PLANT / CHEMISTRY / MATERIAL
  • 박나영 기자
  • 2024.02.02
렌징 그룹(Lenzing Group), 라이오셀 섬유와 리사이클 가죽 섬유를 융합한 신소재 공개

목재 기반 특수 섬유 분야 전문 글로벌 기업 제조업체 렌징 그룹(Lenzing Group)이 가죽 대체재 전문기업 리사이크 레더(Recyc Leather)와 협업으로 텐셀™ 브랜드 라이오셀 섬유와 재활용 가죽 섬유를 융합해 하이엔드 패션 분야에 적용 가능한 혁신적인 소재인 ‘펠리노바®’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렌징과 리사이크 레더는 덴마크의 고급 컨템포러리 브랜드 가니(GANNI)와 손잡고 올해 초에 출시되는 가니의 슬라우치 부츠를 시작으로 펠리노바®를 정품 가죽 소재의 대안으로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리사이크 레더의 차세대 소재인 펠리노바®는 프리 컨슈머 단계의 리사이클 가죽을 수집한 다음 가죽 섬유를 텐셀™ 브랜드 라이오셀 섬유에 하이드로제팅하는 텐셀™ 소재의 자원을 절약하는 폐쇄 순환 생산 공정을 통해 생산된다.

관계자에 따르면, 텐셀™ 브랜드 라이오셀은 악취를 유발하는 박테리아에 대한 저항력이 높으며 기존 방식보다 물을 70% 적게 사용하고, CO2 배출량을 줄여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적은 소재이다.

리사이크 레더의 공동 설립자 올리비에 그람몽(Olivier Grammont)은 ‘2017년 설립 이래로 폐기되는 100톤의 가죽을 재활용해 유럽 당국으로부터 인정을 받았으며 브랜드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면서 ‘렌징 및 가니와의 파트너십은 기존 가죽의 진정한 지속 가능한 대안으로서 펠리노바®의 잠재력을 보여주며, 가죽 산업의 미래를 형성하는 데 있어 펠리노바®의 적용 범위를 계속 넓혀나갈 수 있도록 영감을 준다.’고 말했다.

또한 렌징 글로벌 섬유 사업부 부사장 플로리안 휴브랜드너(Florian Heubrandner)는 ‘텐셀™, 리사이크 레더, 가니와 같이 같은 생각을 가진 기업 간의 선구적인 파트너십은 지구를 생각하는 직물 혁신의 힘을 발휘하는 촉매제가 될 것’이라며 ‘생산된 텐셀™ 브랜드 라이오셀 섬유를 펠리노바®에 사용함으로써 우리는 신발의 가죽 분야에서 오래 지속되는 편안함을 제공하는 독특한 대안뿐만 아니라 섬유 응용의 다양성을 입증하고 있다. 우리는 이 새로운 컬렉션이 업계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전했다.

리사이크 레더는 풋웨어 분야에서 이룬 놀라운 성과에 힘입어 가정용 패브릭, 가구, 자동차 인테리어 및 럭셔리 부문을 아우르는 다른 가죽 제품으로 원단 적용 분야를 확대할 가능성도 모색하고 있다.

renergy 최신뉴스

최신뉴스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